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News & Notice

다빈월드 소식

[제품리뷰] 뮤지컬 피델리티 LS3/5a 스피커

관리자 2024-02-05 조회수 33


지금 하이파이 세계에서 가장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을 사람은? 아마도 프로-젝트의 설립자 하인츠 리히테네거일 것이다. 최근 몇 년 동안 리히테네거의 프로젝트 오디오는 활발한 움직임을 보여왔다. 그가 뮤지컬 피델리티를 인수한 것은 분명 사람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하인츠와 뮤지컬 피델리티의 설립자인 영국인 안토니 마이클슨, 둘 다 시장에 대해 잘 알고 상상력이 뛰어난 사람들이기 때문에 전혀 예상못할 일은 아니었다. 하지만 안토니조차도 BBC LS3/5a 미니 모니터를 직접 만들 수 있는 기발한 아이디어는 없었다.



하인츠는 "진정한 하이엔드 제품을 보다 합리적인 가격대로 제공하기 위해 뮤지컬 피델리티를 갖추었으며, 스피커라고 해서 이 목표에서 제외될 이유는 없다고 생각한다"라고 밝혔다. 하이파이 역사상 많은 훌륭한 브랜드들이 하이파이 전체 시스템을 자체 브랜드로 구축할 수 있었으며, 뮤지컬 피델리티도 새로운 LS3/5a와 A1 인티앰프를 통해 그러한 브랜드 중 하나가 될 수 있다는 것을 보여드립니다."

 

그는 잘 만들어진 2웨이 스피커 음질에 항상 매료되어 왔기 때문에 상징적인 BBC 소형 스피커 디자인이 항상 그의 레이더망에 있었다고 한다. "A1의 복원 작업을 진행하면서 A1과 완벽하게 어울리는 클래식 스피커를 만들고 싶다는 생각에 빠져들게 되었다" 면서 "이 스피커를 만드는 훌륭한 브랜드들이 여전히 존재하지만 전 세계적으로 널리 알려지지는 않았다고 생각한다. 새로운 A1이나 더 큰 공간에서 더 많은 출력이 필요한 경우 M2 앰프와 함께 사용하면 이 클래식 스피커 디자인을 훨씬 더 많은 청중에게 제공할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그의 말이 맞을 수도 있다. 하인츠는 1992년에 설립한 Pro-Ject 브랜드로 큰 성공을 거두었다. 그는 대중들이 턴테이블에서 멀어지기 시작할 무렵 기본적이고 저렴한 턴테이블을 만들기 시작했고, 유명 턴테이블 브랜드가 이 시장을 비우면서 생긴 공백을 메우기 위해 뛰어들었다. 그의 전문 분야는 가격 대비 훨씬 더 좋은 사운드를 제공하는 고가의 디자인을 만드는 것이었고, 어떤 면에서 오리지널 뮤지컬 피델리티는 프로젝트 보다 좀 더 높은 가격대의 제품들이긴 했지만 매우 유사했다. 그가 자신의 제품을 매장에, 더 나아가 사람들의 집에 들여놓는 데 매우 능숙하다고 주장하는 것은 틀린 말이 아니다. 그렇다면 하인츠는 BBC LS3/5a 스피커에 어떤 점을 더할 수 있을까?



"LS3/5A 같은 오디오 제품은 악기이다. 이 스피커는 사양이 정해져 있지만 소재의 선택, 제조업체의 생산 방식, 디자인에 대한 추론으로 최종 사운드에 도달하게 된다. 제품에 들어가는 모든 요소들은 음질에 큰 영향을 미치며, 여기에서 차이가 발생한다. 하이파이의 본질은 음악을 즐기는 데 적합한 방법을 찾는 것이기에 누구든 우리의 스피커를 어떻다고 평가하든 상관없다. 우리 버전의 LS3/5a는 우리가 생각하는 대로 소리를 낼 수 있도록 만든 최선의 제품이다."

대다수 오디오 애호가들은 뮤지컬 피델리티를 스피커 제조사로 생각하지 않기 때문에 하인즈는 이 관문을 뛰어넘어야 한다. 물론 90년대 초반 안개가 자욱했던 시절에 뮤지컬 피델리티가 유명한 스피커를 판매한 적이 있기는 하지만 창립자 안토니 마이클슨의 초점은 항상 앰프 같은 전자 제품에 있었기 때문에 스피커는 오히려 뒷자리를 차지하기만 했다.

 "뮤지컬 피델리티는 스피커로 잘 알려져 있지 않지만, 스피커 카테고리에서 오랜 역사를 갖고 있다. 켈리 트랜스듀서와의 파트너십을 기억하는 이들도 있을 것이고, 지금도 고객들로부터 MC-2 및 MC-4 스피커에 대한 문의를 정기적으로 받고 있다. 안토니가 항상 훌륭한 차기작 아이디어로 넘어가려고 했기 때문에 그 모델들이 지속되지 못했지만 좋은 제품이긴 했다. 뮤지컬 피델리티는 항상 제품을 올바른 방식으로 만들 수 있는지에 대한 결정을 내리는 것을 중요시해왔고, 그렇게 할 수 있는 능력이 있는 한 그것을 실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다시 말해, 하인츠의 발목을 잡는 것은 단순한 브랜드 고려 사항보다는 LS3/5a를 제대로 만들 수 있을지 확신할 수 없다는 점이었다. 결과적으로 그는 체코 리토벨에 있는 Pro-Ject 공장에서 제조를 시작하여 프로젝트를 구체화할 수 있었다. 이 과정에서 LS3/5as 전문가인 조셉 잘(Joseph Szall)의 도움을 받았다. "조셉 잘이 그의 경험을 토대로 이 스피커를 제대로 만드는 데 많은 도움을 주었다"라고 하인즈는 밝혔다. 이 스피커의 부품은 전 세계에서 조달한 것으로 보인다. 뮤지컬 피델리티의 LS3/5a는 BBC에서 공식 라이선스를 받은 것은 아니지만 LS3/5a 사양의 정확한 표준에 맞춰 제작되었다.

 

가까이 보기

이 스피커는 좁은 공간을 위한 초소형 근거리 모니터로 설계되었다. 개인적인 일화를 하나 소개하자면, 1980년대 학생이었을 때 사소한 문제로 BBC 브리스톨과 인터뷰를 하게 되었다. BBC 담당자들은 외부 방송용 밴으로 안내했는데, 거기에는 마이크와 LS3/5a 한 대가 있었다. 그때 이 스피커를 처음 들었는데, BBC 프로듀서의 목소리가 매우 깨끗하고 선명하게 들렸던 기억이 있다. 이 소형 모니터는 TV 스튜디오, 통제실 등, 100Hz까지 평탄한 주파수 응답을 제공하는 소형 스피커가 필요한 곳이라면 어디에서든 볼 수 있었다.




LS3/5a는 70년대 중반에 출시되자마자 오디오 애호가들의 선택을 받았다. 온갖 기형과 결함이 넘치는 이상한 스피커들이 난무하던 그 시절, 부드럽고 올바른 성능은 놀라움 그 자체였다. 또한 무한 배플 디자인 덕분에 경계 벽에 거의 부딪히지 않고도 스피커를 밀어 넣을 수 있어 공간 활용도가 매우 높았는데 저음을 어느 정도 보강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말하는 사람들도 있다. 이 스피커는 110mm KEF B110 벡스트렌 미드/베이스 드라이버와 19mm KEF T27 마일라 돔 트위터라는 2개의 소형 스피커 유닛만 사용한다. 비교적 복잡한 멀티 엘리먼트 크로스오버를 통해 주파수 대역이 분할되고, 무한 배플 캐비닛과 상대적으로 둔감한 스피커 유닛 덕분에 감도 수치는 82.5dB 밖에 되지 않는다.

오디오 애호가라면 잘 알겠지만, 이는 매우 낮은 수준이며 실제로 판매되는 스피커들 중 가장 감도가 낮은 제품 중 하나이다. 70년대 중반에는 앰프들이 채널당 40W 이상을 출력하는 경우가 드물었기 때문에 이러한 낮은 감도는 큰 문제였다. 하지만 지금은 대부분의 앰프들이 채널당 100W 이상을 뿜어내기에 이 스피커로 상당히 높은 음량으로 구동하는 데에 전혀 어려움이 없다. 15옴의 공칭 임피던스는 앰프의 부하 구동 능력에 대한 요구가 높지 않기 때문에 상황이 더욱 쉬워진다. 따라서 실제로 LS3/5a를 사용할 가능성이 높은 중소형 공간들에서 대다수 최신 앰프들로 쉽게 구동할 수 있다.





 뮤지컬 피델리티는 권장 앰프 출력이 20~150W라고 말하는데, 중간 크기의 룸이나 공간에서 비트 중심의 음악을 크게 재생하려면 20W 이상의 출력이 필요할 것이다(출력이 높을수록 좋긴하다!). 주파수 응답은 80Hz ~ 20kHz(+/-3dB)로, 원래 설계의 스펙 그대로이며, 크기도 305x190x165mm[HxWxD]로 작다. 80Hz 저음을 -3dB로 구현하는 것은 물리학의 법칙을 뛰어넘는 일이라고 할 수 있다. 캐비닛은 MDF가 아닌 12mm 자작나무 합판으로 제작되었으며, 매우 매력적인 팰리샌더 원목 마감이 제공됩니다. 스피커의 개당 무게는 4.9kg이다.

 

음질

LS3/5a를 들어본 적이 없다면 이 뮤지컬 피델리티 버전이 가장 좋은 시작점이 될 것이다. 이 스피커는 깨끗하고 부드러우며 균일하고 섬세한 사운드는 물론이거니와 만족스러운 세밀함과 디테일, 타이트한 저음, 섬세한 이미징 등 BBC에서 규정하는 오리지널 사운드에 매우 충실한 결과를 들려준다. 이 모든 특징들은 거의 반세기 전에 이루어진 작업임에도 불구하고 매우 철저하게 연구되고 설계된 스피커이기에 가능한 일이다. 쿼드의 ESL-57이 그런 것처럼 한 번 제대로 만들어 놓으면 시절이 변해도 그 가치는 제대로 유지된다!

그렇다고 이 스피커가 현존하는 소형 스피커 중 가장 정확하고 개방적이며 섬세한 스피커라는 말은 아니다. 70~80년대에는 그랬을지 모르지만, 지금은 여러 면에서 더 나은 소형 스피커들이 있다. 하지만 그런 스피커들은 훨씬 더 비싸다. LS3/5a는 고급 와인처럼 숙성되어 더 이상 현존하는 가장 투명한 소형 스피커라고 할 수는 없지만 여전히 좋은 소리를 들려주며 매우 인상적인 성능을 발휘한다. 현대적인 관점에서 들으면 약간 따뜻하고 낭만적인 사운드를 들려준다.